최종편집일2021-01-24 09:02:29

[경북농업기술원] 경북도, 샤인머스켓 칼라차트 개발해 수출 경쟁력 높인다

기사작성 : 2020.12.03 (목) 11:05:31

- 경북농업기술원, 숙기판정용 칼라차트 활용해 샤인머스켓 상품성 향상 기여 -
- 한국포도수출연합에 디자인 기술이전... 수출 포도의 품질규격화 향상 -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샤인머스켓 숙기판정용 칼라차트를 개발하고, 수출용 샤인머스켓의 품질 규격화를 위해 한국포도수출연합에 관련 디자인 기술을 이전하기로 했다.

 

1203-10경북도, 샤인머스켓 칼라차트 개발해 수출 경쟁력 높인다(칼라차트_기술이전).jpg

(칼라차트_기술이전)

 

샤인머스켓은 국내외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청포도로 껍질째 먹을 수 있으며, 머스켓 향이 있고 당도가 높아 기존 포도 품종에 비해 고가로 판매되고 있는 품종이다.

 

그런데 청포도 품종의 특성상 성숙정도에 따른 과피색의 차이가 크지 않아 완전하게 성숙하지 않은 상태의 과실을 수확해 판매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며, 이로 인해 당도가 낮고 머스켓도 향이 나지 않는 등 소비자의 만족도를 떨어뜨리는 원인이 되고 있다.

 

1203-10경북도, 샤인머스켓 칼라차트 개발해 수출 경쟁력 높인다(샤인머스켓_칼라차트_개발).jpg

(샤인머스켓 칼라차트 개발)

 

이에 경상북도농업기술원에서는 샤인머스켓의 숙기를 판단하는 기준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과실이 성숙정도에 따라 과피색을 5단계로 나누어 색상을 표시하고, 가운데 구멍을 뚫어 과실색상과 비교할 수 있는 숙기판정용 칼라차트를 개발했다.

 

우리나라의 경우 재배 시 녹색의 봉지재배를 하는 경우가 일반적이며 봉지의 유무나 색상에 따라 과피색이 다소 차이를 보임에 따라 이번에 개발된 차트색상은 우리나라 재배방식을 적용한 과피색을 기준으로 제작했다.

 

또한, 포도알 크기에 따라서 과일의 성숙속도나 최종 당도 등 품질이 달라질 수 있으므로 포도알 권장크기인 2427의 구멍을 만들어 수확과실의 크기를 비교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이번에 개발된 칼라차트는 이미지를 특허출원했으며, 수출용 샤인머스켓의 품질 규격화를 위해 지난 1일 한국포도수출연합에 관련디자인 기술을 이전해 농업인, 수출업체 등에 보급할 계획이다.

 

최기연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신규 품종이 시장에서 판매되기 시작하는 초기단계의 품질관리는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샤인머스켓이 우리나라의 대표 수출품목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품질관리 및 규격화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