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5-21 07:06:07

[상주] 황천모 상주시장, 태풍‘미탁’비상근무자 노고 격려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19.10.04 02:35   

 

황천모 상주시장, 제18호 태풍 ‘미탁’ 비상근무자 노고 격려.jpg

상주시는 지난 102일 제18호 태풍 미탁의 북상에 따른 비상근무에 돌입했다.

 

이날 1030분 호우주의보 발효 이후 21시 태풍경보로 대치된 가운데 평균 138mm, 특히 공성면에는 102~3일에 누적 강우량178mm를 기록했다.

 

태풍 미탁의 영향권이었던 지난 2일 밤 황천모 상주시장은 비상근무 중인 시청 및 읍면동을 방문하여 재난관련 비상대비 업무현황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인명피해와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당부의 말을 전하면서, “각 소관부서와 읍면동에서 태풍피해 파악 및 복구상황을 종합적으로 판단한 뒤 신속하게 복구를 완료하여 시민불편사례가 없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덧붙여 당부했다.

 

한편 상주시는 현재 인명피해는 접수되지 않았으며, 화남면 동관리 도로변 나무 전복 신고가 접수되어 건설과 도로보수팀이 신속히 처리완료했다. 현재 24개 읍면동장 및 관련부서에서는 소관 시설물 피해발생 현황을 조사하고 있으며, 수방자재 및 장비 지원 등 피해지역의 조속한 복구를 위해 모든 행정력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