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5-21 06:07:23

[상주] 상주시 옴부즈맨, 고충민원 해결사 자리매김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3.06 07:38   

 

경북 상주시는 독립적이고 중립적인 입장에서 시민의 고충민원을 해결하고 불합리한 행정개선을 통해 시민의 권익을 보호하고자 옴부즈맨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상주시 공보감사실)2023년도 옴부즈맨 운영상황보고서(1).jpg

 

경상북도에서 처음으로 20168월부터 시작한 옴부즈맨운영은 그동안 시민의 고충민원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으며, 현재 전국 80여 지자체로 확대 운영되고 있는 실정이다.

 

올해 발간한 ‘2023년 옴부즈맨 운영상황 보고서에는 옴부즈맨 활동상황과 고충민원 처리사례들을 소상히 담고 있다. 지난 한 해 동안에 도로, 환경, 복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총 51건의 고충민원을 접수하여 35(69)을 해결하고 10(20)은 법령이나 규정상 해결이 어려운 것이며, 상담도 30여 건이나 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세한 내용은 상주시 홈페이지(정보공개란)에서도 공표된 내용을 볼 수 있다.

 

옴부즈맨의 풍부한 행정경험과 전문지식은 고충민원을 해결하고, 문제해결을 위한 대안을 제시하는 중재역할로 행정과의 갈등이나 마찰을 방지하고 시민들의 가려운 곳을 긁어주고 답답함을 해소하여 좋은 반응과 함께 자리매김했다.

 

이범용 옴부즈맨은 시민의 작은 목소리 하나에도 귀 기울여 시민들이 겪는 답답함과 불편해결에 더욱 충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상주시(시장 강영석)옴부즈맨제도의 내실 있는 운영을 통해 앞으로도 적극적인 고충민원 해결과 시민의 권익보호에 더욱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