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4-25 05:06:49

[경북도청] 경북도, 2024 장애인활동지원 서비스 확대

대한연합방송    입력 : 2024.02.14 10:22   


- 대상자 8,000명으로 확대, 시간당 단가 16,150원으로 3.7% 인상 -

- 전년 대비 200억 원 증액한 1,500억 원 예산 투입 -

- 중증장애인 일상 지원 강화로 돌봄 부담 경감과 자립생활 도움 -

 

경북도청 전경사진.jpg

 

경상북도는 신체적정신적 장애 등의 사유로 일상생활과 사회생활이 불편한 장애인 활동 지원 서비스 대상자를 913명 확대(7,0878,000)하고, 활동 지원 서비스 시간당 단가도 3.7% 인상(15,57016,150)하는 등 올해 장애인 활동 지원 서비스를 확대 강화한다.

 

이를 위해 도는 지난해 1,300억 원 대비 200억 원을 증액해 올해 장애인 활동 지원 서비스에 1,50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한다.

 

장애인 활동 지원 서비스는 만 6~65세 미만의 등록장애인 중 국민연금공단의 심사를 거쳐 대상자로 결정된 장애인에게 활동 보조, 방문목욕, 방문간호 등의 활동 지원급여를 제공한다.

 

60시간에서 최대 480시간까지(15~1구간) 서비스 종합점수(42점 이상)에 따라 차등 지원한다.

 

장애인활동지원사의 임금수준 향상과 안정적 서비스 제공을 위해 서비스 시간당 단가를 16,150원으로 580원을 증액했으며 야간이나 공휴일에 활동 지원 서비스를 제공한 경우, 기존 서비스 단가의 50%를 가산하여 24,220원을 지원한다.

 

장애인 활동 지원 서비스 이용 현황을 살펴보면 대상자는 2021513120226353, 20237087명으로 해마다 증가하는 추세다.

 

장애 유형별로는 지적장애인이 약 44%로 가장 많고, 지체장애인 14%, 뇌병변장애인 12%, 자폐성 장애인이 11%를 차지하고 있다.

 

서비스 이용자는 월 90시간 이용 대상자가 약 33%로 가장 많고, 120시간 이용 대상자가 27%를 차지하는 등 월 90시간에서 120시간 이용 대상자가 전체의 60%를 넘는다.

 

경북도에서는 올해 서비스 확대에 따라 8,000명 이상이 장애인활동지원서비스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며 가족의 돌봄 공백 완화와 중증 장애인의 지역사회 활동 참여 기회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

 

황영호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들은 돌봄 손길이 무엇보다 절실하다지역 내 사회적 약자 등 취약계층에 대한 돌봄 지원을 강화해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맞춤형 장애인 복지정책을 적극 발굴하는 등 장애인이 행복하고 살기 좋은 경상북도를 만드는 데 온 힘을 쏟겠다라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