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4-06-17 16:04:53

[상주] 화동면, 과수 설해 피해농가 복구지원작업 실시

박흥범 기자    입력 : 2022.03.22 10:42   

- 대설로 인한 사과나무 도복 농가 피해복구 작업 -

0322화동면, 과수 설해 피해농가 복구지원작업 실시.jpg

화동면(면장 김진철)에서는 지난 21() 지난 대설로 피해를 입은 과수 농가를 위해 긴급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번 일손돕기에는 면사무소 직원과 농업기술센터 직원, 선교리 향토회 회원 등 20여 명이 방문하여 쓰러진 사과나무 세우기, 훼손된 방조망 철거작업 등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피해 농가주민은 복구작업이 막막했는데 직원분들과 향토회에서 한마음으로 찾아 도와주셔서 복구에 큰 힘이 됐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김진철 화동면장은 한 해 농사를 시작하는 시기에 갑작스러운 피해로 상심이 클 텐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기를 바라며, 당면업무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직원들과 향토회에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박흥범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