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19-07-22 08:46:27

[경북도청] 스승 이철우 도지사를 방문한 옛 제자들

기사작성 : 2019.05.16 (목) 00:40:33

- 옛 중학교 교사 시절의 임이자 의원외 제자들 도청 방문 -

 

경북도 스승의날 제자방문(왼쪽부터 두번째 임이자 국회의원).jpg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접견실엔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지난 14일 반가운 손님들이 방문했다.

41년전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첫 교사로 부임 받았던 상주 화령중고등학교의 자유한국당 임이자 의원외 옛 제자들이 스승의 날을 맞아 그때 그 시절 노고에 깊은 감사를 전하기 위해 한아름 꽃다발을 안고 도청을 방문했다.

접견실 가득 꽃향기가 내뿜는 가운데 학창시절에 대한 추억 등 얘기 보따리를 제자들과 함께 풀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가졌다.

이철우 도지사는 그 때가 아직도 선명하고, 지금은 교단을 떠난 지 오래되었지만 분필을 처음 손에 쥐던 그 느낌, 아이들의 초롱한 눈망울이 오월만 되면 새록새록 떠오른다.”며 회상에 젖기도 했다.

또한 이날 찾은 제자들에게 지역에 대한 사랑과 봉사를 실천하는 지역사회의 큰 버팀목으로 행복경북에 역할을 해 줄 것을 당부하기도 했다.

이 지사는 지난 1978년 첫 수학교사로 발령받은 상주 화령중학교를 거쳐 지금은 폐교되고 없어진 의성 신평중학교, 단밀중학교에서 교편을 잡는 등 그 누구보다 특별한 스승의 날을 보내고 있다.

한편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15일 경북도 교육청에서 개최하는스승의 날 행사에 참석해 도내 표창대상 23명중 교사 대표에 표창을 수여하고 초중고 교장과 대학총장 등 910여명에게 축하 서한문을 발송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