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6-14 13:45:31

[상주]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담수 균류 2종 발견... 식물 생장촉진 효과 탁월

기사작성 : 2021.06.01 (화) 14:12:42

- 식물 병원균 뿌리썩음병, 탄저병 균사 생장 억제, 담수 균류로 농작물 보호를...!
- 친환경 농업 위한 미생물제제 개발에 응용 높아 기대 커 -

식물병원균에 대한 항균활성(위) 및 담수균류의 처리를 통한 식물생장촉진효과(아래).jpg

                  [식물병원균 뿌리썩음병 등에 대한 항균활성(위) 및 담수균류의 처리를 통한 식물생장촉진효과(아래)]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식물병원균의 균사 생장을 억제하고 식물의 생장을 촉진하는 효과가 우수한 담수 균류 2종을 발굴하면서 농작물 보호에 상당한 변화를 줄 것으로 귀추가 주목된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2018년부터 최근까지 지역 농업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유용담수생물자원을 활용한 생물학적 방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연구진이 발굴한 아크레모니움 투바키 균주(NNIBRFG2982)와 에드니아 속 균주(NNIBRFG15114)는 농작물에 발생하는 뿌리썩음병과 탄저병의 균사 생장을 70%이상 억제시키며, 두 균주의 처리를 통해 식물의 생장을 35%이상 증대시키는 것으로 확인했다.

 

제주도 수장동 습지에서 발굴한 NNIBRFG2982균주와 안양시 안양천 유역에서 발굴한 NNIBRFG15114균주는 국내 담수 환경에서 처음 보고되는 신·미기록 종으로 NNIBRFG2982균주는 2018년 미기록종 담수균류로 처음 국내 학계에 보고했으며, NNIBRFG15114균주는 신종 후보 균주로 형태 및 분자생물학적 동정 등 후속 연구를 진행 중에 있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담수 균류로 농작물 보호해요.PNG

연구진은 식물 병원균 억제와 식물 생장 촉진 효과를 가진 두 균주에 대하여 올해 5월에 특허(담수에서 분리한 항균력 및 식물생장촉진능을 가지는 아크레모니움 투바키 NNIBRFG2982 균주(출원번호:10-2021-0066905, 2021.5.25.), 에드니아 속 NNIBRFG15114(출원번호:10-2021-0066908, 2021.5.25.) 균주 및 이의 용도)를 출원했다.

 

정상철 미생물연구실장은 이번 연구는 국내에 보고되지 않았던 신·미기록 담수 균류 자원의 활용성을 높이는데 큰 의의가 있으며, 앞으로 담수 균류자원을 활용하여 다양한 작물에 적용 가능한 미생물제제 실용화 연구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