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6-14 15:40:19

[경북농업기술원] 경북농기원, 바이러스 무병화 기술개발에 박차

기사작성 : 2021.05.28 (금) 16:53:44

- 포도, 복숭아 바이러스 피해해석 세미나 개최... 무병화 기술 기반 다져 -

(9-1)과수_무병화연구.jpeg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지난 27일 과수 바이러스 피해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앞으로 감염 피해 최소화를 대비하기 위한 전문가 세미나를 개최한 가운데, 바이러스 피해의 정확한 해석과 과수 무병묘 생산에 기반을 다졌다.

 

대부분의 과수 바이러스는 대목접수에 의한 이차감염이 주원인이며 생산량 감소(20~40%), 당도저하(2~5°브릭스), 착색불량, 기형과 발생 등 품질저하의 요인이 되고 있다.

 

바이러스에 감염된 나무는 농약살포로 방제가 어렵고 바이러스 무병묘 재배와 이차감염에 대한 철저한 예방이 중요하다.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이러한 상황에 발 빠르게 대처하기 위하여 바이러스 무병묘 생산을 위한 열처리실, 조직배양실, 순화실, 육묘온실 등을 갖추고 포도 샤인머스켓의 무병 원원종 생산에 성공하여 실증재배 시험 중이다.

 

이와 관련해 지난 27일 바이러스 피해의 정확한 해석에 대해 전문가 영남대학교 윤해근 교수(1-1교수 책임제)를 초빙하여 전사체 분석을 통한 과수의 바이러스 감염피해 해석세미나를 개최하고 바이러스 감염피해와 해결방안의 전문 기술을 공유하였다.

 

앞으로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이러한 전문기술을 기반으로 경북육성 신품종 포도와 복숭아 품종을 대상으로 무병 원원종 생산에 힘쓸 계획이다.

 

신용습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세미나가 농업기술원과 대학교간의 전문기술 교류 및 연구과제 발굴을 통해서 과수농가의 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