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6-14 15:01:08

[경북농업기술원] 경북농기원, 코로나19 일손부족 농가... 일손돕기 나서

기사작성 : 2021.05.14 (금) 13:30:03

- 상주, 영천, 성주지역 어려운 농가 찾아 일손 도와 -

(4-2)경북 농촌일손돕기3 (2).jpg

경상북도농업기술원 직원들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찾아 일손 돕기와 현장 컨설팅에 나섰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농촌 인력수급 차질로 일손부족 현상이 더욱 심화되면서 적기 영농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러한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농촌지원국 3개 과는 지난 511(기획교육과, 상주)12(기술보급과, 영천), 14(농촌자원과, 성주) 3일의 일정으로 배 적과작업, 마늘종 제거, 포도 곁순 따기 등 농가 일손을 도왔으며, 아울러 영농현장의 애로사항 및 해결방안에 대해서 의견을 나눴다.

(4-2)경북 농촌일손돕기3 (1).jpg

일손돕기에 참여한 직원들은 4명 단위 소그룹으로 나눠 마스크 착용, 거리유지, 대화 자제 등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면서 농작업을 실시했다.

 

상주 석재영 농장주는 일손 부족으로 농작업에 걱정이 많았는데 공무원들이 본인 일처럼 열심히 도와줘서 큰 도움이 됐다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신용습 농업기술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농산물 소비부진, 인력 부족 등 어려운 농촌 현장에서 짧은 시간이지만 함께 구슬땀을 흘리고 농업인의 노고를 느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라고 전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