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1-24 07:33:43

[상주] 상주시 친환경인증 ‘인삼’재배면적 전국1위!

기사작성 : 2021.01.08 (금) 09:12:01

- 친환경 농업의 중심 상주시 -

[농업정책과]상주시 친환경인증“인삼”재배면적 전국 1위!1.jpg

 

친환경농업의 중심 상주시가 친환경인증 인삼 재배 면적에서 전국 시·군 중 1위로 나타났다.

 

 상주시친환경인삼연합회(회장 노덕현)에 따르면 상주시의 친환경인삼 재배 면적은 58ha이며 고품질 인삼생산 기술교육, 시설지원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친환경인삼 재배농가의 경쟁력 제고에 힘쓰고 있다.

 

특히, 인삼은 농약을 많이 사용한다는 소비자들의 인식 때문에 안전성에 대한 신뢰 회복이 최우선 과제로 꼽힌다.

 

[농업정책과]상주시 친환경인증“인삼”재배면적 전국1위!.jpg

 

상주시농업기술센터는 경상북도 농업기술원 인삼연구소에서 개발한 매뉴얼을 적용해 친환경 인삼 비가림 하우스 재배 기술을 보급함으로써 병해충 발생 빈도를 85%까지 감소시켜 친환경 방제 효과를 거두고 있다.

 

또한, 재배 환경 관리가 용이해 방제 인력과 경영비 절감은 물론 친환경 재배로 기존 대비 3배 높은 소득을 올릴 수 있는 것도 신기술 보급의 성과로 평가되고 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안전한 친환경인증(무농약, 유기인증) 인삼을 확대 보급해 인삼 재배 농가의 소득을 높이고, 상주의 친환경인삼을 전국 최고의 브랜드로 만들기 위한 품질관리 교육 및 마케팅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