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1-01-24 08:42:44

[경북도청] 경북도, 지난해 농식품 수출액 역대 최고... 634백만불 수출

기사작성 : 2021.01.07 (목) 11:44:52 최종편집 : 2021.01.07 (목) 13:20:40

- 코로나19에도 불구, 전년대비 20.0% 증가, 역대 최고실적 경신... -
- 비대면 수출상담회, SNS 등 온라인 마케팅 시책이 농식품 수출 견인 -

0107-8경북도, 지난해 농식품 수출액 역대 최고... 634백만불 수출.JPG

경상북도는 지난해 경북 농식품 수출액이 전년대비 20.0% 증가한 634백만불로 4년 연속 5억불 달성을 넘어 사상 최고실적을 경신했다고 밝혔다. * 통계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주요 수출 품목으로는 중국에서 프리미엄 상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포도(샤인머스캣)51.0%, 배추 69.9%, 김치 8.5%, 건조감 43.8%, 김류가 35.5% 증가해 농식품 수출을 견인했다.

 

국가별로는 포도, 김 등 수출액이 가장 많은 중국이 28.2%, 포도와 김치 수요가 크게 늘어난 홍콩, 캐나다, 호주가 각각 15.2%, 13.9%, 29.3% 증가했다. 이외에도 대만 5.4%, 인도네시아 30.4%, 태국이 29.3% 성장세를 보였다.

 

이러한 성과는 국내 가격상승과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제품으로 국가별 맞춤형 품목 중심의 비대면 온라인 마케팅을 추진하며 적극적인 해외홍보 전략을 펼치는 한편, 베트남, 캐나다, 중국 등 해외상설판매장 운영, ‘daily’ 브랜드를 통한 수출과실 고품질 브랜드화 노력 등 다양한 시책과 수출시장 다변화를 추진해 온 것이 주요하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 9월과 112차례에 걸쳐 신남방국가 등 13개국, 26바이어와 도내 58개 농식품 수출업체의 참여로 진행한 온라인 수출상담회에서 173건의 1:1상담을 통해 수출상담액 15백만불의 성과를 이룬바 있다.

 

특히, 9월 상담회를 통해 계약이 성사된 상주 일월농산은 지난 3개월간 홍콩, 베트남, 싱가포르 등 3개국에 샤인머스캣 10.3톤을 수출해 182천불의 성과를 보였으며, 과일음료 업체인 경산 프레쉬벨은 12월 상담회를 통해 캄보디아에 석류콜라겐젤리 제품을 지난 12월과 올해 1월에 테스트용으로 11천불을 수출하고, 제품 테스트 후 OEM 방식으로 수출할 예정이다.

 

경북도는 올해도 수출확대를 지속하기 위해 중일 등 기존 주력시장에 더하여 신남방지역 등 성장 잠재력이 큰 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코로나19에 대응한 온라인 수출상담회, SNS 연계 홍보판촉 확대, 해외상설판매장 활성화, 글로벌 쇼핑몰 입점확대, 하반기 국제식품박람회 참가지원 등으로 판로를 확장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경북 농식품 수출은 지난해 목표 5.5억불을 초과해 6.3억불이라는 역대 최고 실적을 경신했다.”며, 수출 스타품목 육성과 프런티어 기업 육성, 적극적인 온오프라인 연계 마케팅을 통해 수출 기반을 공고히 하여, 경북 농식품의 부가가치를 극대화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대한연합방송 gumisun@daum.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