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0-04-03 13:13:29

[경북도청] 경북도, 전통시장 보호 총력... 코로나19 예방 대대적 방역소독

기사작성 : 2020.02.24 (월) 01:17:12

- 전통시장 및 상점가 207개소 예비비 4억1,400만원 투입 -
- 방역으로 쾌적하고 안전한 시장환경 만들어... 활력화에 총력 -


경상북도청전경.jpg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코로나19 확산을 철저히 예방하고자 도내 전통시장 196개소와 상점가 11개소 등 총 207개소를 대상으로 경북도 예비비 2700만원과 시군비를 포함해 41,400만원을 투입해 대대적인 방역에 나섰다.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120일 국내 첫 확진자 발생한 이후 전통시장 등 다중이용 취약시설에 대한 방역을 꾸준히 실시해 오고 있으나 코로나19 위기상황이 장기화됨에 따라 방역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철저한 방역 소독으로 코로나19에 적극적으로 대비하고 있다.

 

또 코로나19로부터 불특정 다수 이용객들을 보호함과 동시에 안전하고 쾌적한 시장 환경을 만들어 고객들이 안심하고 전통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방역 소독 활동을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전통시장 상인과 고객들이 주로 많이 이용하는 공중화장실, 상인회관, 고객쉼터 등 공동시설에 대해 집중적으로 방역하고, 개별 점포의 문 손잡이 등도 꼼꼼하게 소독한다. 시장상인회의 자체방역, 손소독제 상시 비치, 상인 마스크 착용 캠페인 등 감염증 예방에 자발적으로 대처하는가 하면 예방수칙도 수시로 홍보해 감염증 확산에 적극 대응해 나가고 있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코로나19 확산으로 전통시장 방문객이 감소함에 따라 매출액이 눈에 띄게 줄어드는 등 상인들의 피해가 크게 우려된다.”지속적이고 철저한 방역소독을 실시해 고객들이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전통시장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