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19-12-07 01:34:58

[상주] 병충해 방제도 이제는 드론시대

기사작성 : 2019.08.13 (화) 12:39:28

- 낙동농협 병충해 드론방제 실시 -

 

[낙동면]병충해 방제도 이제는 드론시대!.jpg

낙동면(면장 박윤석) 낙동농협(조합장 조광래)은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조합원 220여 농가의 논 267만㎡(81만평)을 대상으로 병충해 드론방제를 실시했다.

 

드론은 농작물의 5m 이내 상공에서 정밀하게 약제를 뿌릴 수 있고, 특히 지형조건에 제약받지 않아 20여분의 비행으로 1ha가량의 방제작업이 가능하다.

 

이번 방제로 갈수록 심화되는 농촌 고령화로 인한 인력 부족과 농가 경영비 부담 문제를 한 번에 해결하는 스마트 농업시대를 활짝 열어 농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박윤석 낙동면장은 “농촌 인력부족을 해결하기 위한 낙동농협의 현장경영에 감사드리며, 행정에서도 최대한 도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