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19-07-24 06:02:09

[상주] 모동면, 청포도재배농가 첫 수확

기사작성 : 2019.07.10 (수) 12:41:30

 

[모동면]청포도재배농가 첫 수확.jpg

모동면 시설하우스 청포도(샤인머스켓)재배농가는 지난 4일부터 본격적으로 수확 선별 출하작업에 돌입했다. 모동면은 포도재배 최적지로 모서면, 화동면과 함께 포도특화단지에 속해 있으며 600여 농가에서 총 614ha의 포도를 재배하고 있다.

 

[모동면]청포도재배농가 첫 수확1.jpg

그 중 청포도는 2019260여 농가에서 160ha정도 재배하는 것으로 파악되었으며 근래 재배면적이 급속도로 증가한 청포도는 새로운 농가 소득원으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포도재배농가를 현장 방문한 모동면장(이창희)은 포도재배 농가의 어려움과 건의사항 등을 경청 후 포도는 모동면의 상징이자 모동주민들 삶의 원천으로 각종 병충해와 기상이변으로 포도재배에 어려움이 있으나 포도를 잘 길러 풍년 농사가 되길 기원하며 올해도 고품질의 포도 생산으로 고수익을 올려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