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19-07-24 05:49:39

[경북도청] 경북산림과학박물관, 8월까지 휴관일도 문 열어

기사작성 : 2019.07.02 (화) 12:00:46

- 여름방학, 휴가철 맞아 박물관 하계 특별운영 -

 

산림과학박물관(야외).JPG

경상북도 산림과학박물관은 여름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관람객들에게 산림역사문화를 보다 많이 보고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831일까지 두 달간 매주 월요일인 휴관일에도 문을 연다고 밝혔다.

안동시 도산면에 위치한 경북 산림과학박물관은 인근 도산서원, 청량산 도립공원과 인접해 어린이와 청소년의 자연생태교육과 역사체험의 장으로 각광을 받고 있어 휴가철이면 가족과 단체 관람객의 산림문화체험학습장으로 인기를 끌고 있으며, 안동호반자연휴양림에서 숙박도 가능해 지역의 생태, 역사관광의 새로운 산림휴양문화 정착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이번 하계휴가 특별운영 기간에는경북의 산 사진전과 개관이후 수집한 유물 중 고가구, 목공예품 등 200여점을 엄선한옛 공예품 전시회도 연다.

이 기간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들은 경북의 명산인 주왕산, 소백산, 일월산, 청량산 등 경북 명산의 진경을 한자리에서 관람할 수 있고 전통예술인 목공예품과 고가구를 통해 옛 사람들의 산림문화를 간접 체험할 수 있는 아주 유익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경기 경북도 산림자원개발원장은휴가철과 여름방학을 맞아 휴관 없는 박물관 운영으로 보다 많은 관람객이 산림과학박물관을 찾을 것으로 기대되며, 기간 중 관람객들의 안전과 편의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