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2-12-01 18:17:50

[상주] 동문동 적십자봉사회,‘행복한 빨래터’운영

정대교 기자    입력 : 2022.09.27 11:13   

[동문동]행복한빨래터.jpg

동문동 적십자봉사회(회장 황인선)는 지난 24() 동문동 복지행정센터 전정에서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 20가구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2022년 하반기 행복한 빨래터를 운영했다.

 

행복한 빨래터 사업은 어려운 이웃을 위하여 이동세탁차량을 이용하여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의 의류, 이불 등을 적십자봉사회 회원들이 각 가정에 직접 방문하여 세탁물을 수거하여 세탁하고 건조하여 배달 제공해 주는 사업이다.

 

황인선 동문동 적십자봉사회 회장은 이번 세탁봉사가 거동이 불편하신 독거어르신 등 취약계층이 직접 하시기 어려운 빨래를 해드릴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 전했다.

 

차영복 동문동장은 바쁘신 와중에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시는 적십자봉사회 회원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관내 소외계층을 위하여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대교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