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22-10-02 19:15:01

[상주] 상주시, 국가지점번호판 36곳 추가 설치

정대교 기자    입력 : 2022.08.17 12:24   

[민원토지과]국가지점번호판_작약산 설치.jpg

상주시(시장 강영석)는 시민 안전을 위해 주요 등산로 등에 국가지점번호판 36개를 추가 설치했다.

 

국가지점번호는 산악·강변 등 건물이나 도로가 없는 지역 즉, 도로명 주소가 부여되지 않은 비거주지역의 위치정보를 표시하며, 재난·사고 등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위치안내와 인명구조를 위해 소방·경찰 등 관계기관에서 공동으로 활용하고 있다.

 

시는 지난 2013년부터 국가지점번호판을 지속적으로 설치해 370개소 국가지점번호를 관리 중이며, 올해는 이안면 작약산 일원에 18곳을 설치하고, 9월까지 모동면 호국의길 일원에 18곳을 추가 설치할 계획이다.

 

함희중 민원토지과장은 현장 위치 파악이 어려운 등산로 등에서 응급상황에 처할 경우 국가지점번호판을 활용해 응급신고하면 신속한 구조 ·구급활동을 할 수 있다앞으로도 안전한 야외활동을 위해 국가지점번호판을 지속적으로 확대 설치해 가겠다.”고 말했다.


정대교 기자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