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2019-09-23 18:00:28

[상주] 동문동, 도심속 흉물 폐가 쓰레기 정비작업 나서

기사작성 : 2019.06.12 (수) 12:27:15

 

[동문동]도심속 흉물로 구슬땀 송송송 ! ! !.jpg

동문동행정복지센터(동장 박근배)는 지난 11일과 12일 양일간에 걸쳐 행정복지센터 직원, 노인일자리, 18통 통장노인회장, 부녀회장, 새마을지도자 등 3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흉물로 방치된 폐가에 쌓인 쓰레기 수거 및 환경정비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환경정비 대상 폐가 주변에는 각종 쓰레기 더미 사이로 담벼락과 건물 지붕은 허물어지고 사람의 손길이 끊긴 지 오래된 듯 마당에는 수풀이 가득한 가운데, 흉물스러운 쓰레기 더미가 여기저기 산재해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특히 봉사활동에는 18통 김광태 새마을지도자가 자신의 1톤 트럭을 갖고 쓰레기를 치우는 등 많은 참가자들이 구슬땀을 흘려가며 주변정화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이날 박근배 동문동장은 더운 날씨에 흉물로 방치된 폐가 주위 쓰레기를 치우느라 구슬땀을 흘린 참여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대한연합방송 hk9044@hanmail.net

[대한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인물기사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